사주궁합

결과 다시보기 문의하기 로그인
사주궁합 서브메뉴
정통궁합 사랑운 배우자운 은밀한섹스경향

정통궁합게시판 상세

게시판 상세
생년월일 : 남자 양력1993년 10월 02일 00시 00분생    여자 양력1994년 04월 18일 00시 00분생

님의 애정의 기질

님은 불(火)의 기운을 받고 태어나신 분이신지라 매우 열정적이며, 화려한 분이십니다. 어떤 일이 좋아진다든지, 하고 싶다든지, 어떤 사람이 좋아진다고 한다면 아무 망설임이나 주저 없어 적극적으로 바로 행동에 옮기신다 볼 수 있겠습니다.


이런 열정적인 분이시니 사랑에 있어서도 길을 가다 자신이 생각하는 이상형이 앞에 있다면 전혀 모르는 사람이라 하더라도 곧바로 데이트를 신청하게 되고, 한 사람에게 순정을 받치기 보다는 여러 타입의 여성들과 각각 연애를 할 가능성도 매우 높습니다. 도를 넘지 않는 선에서 이와 같이 활발한 연애를 하는 것은 나쁘다 말할 수 없지만 도가 지나치면 컨트롤 하기 힘들어 지는 것이 바로 불(火)의 성질이니 애인이나 남편이 있는 분에게는 작업을 걸지 않아야 할 것입니다. 별 것 아니라고 생각한 말과 행동이 님을 태워버릴 수 있는 뜨거운 불길로 변할 수 있음을 명심하셔야 합니다.


또한 불은 확 타올랐다가 금방 꺼지는 습성이 있는지라 사랑을 할 때는 열정적이지만, 그 불꽃이 다 타 오르면 또 금방 식어 재로 남으니 사랑의 기간이 매우 짧은 것이 특징이며, 사람과 쉽게 친해지는 능력이 있으나, 어려운 일이 생기면 극복해 나가기 보다는 다른 길을 빨리 선택해 어려움을 벗어 내 버리는 습성이 있습니다. 특히 이 점 때문에 오랫동안 사랑을 유지해 나가기 어려운 면이 생기게 됩니다.


기본적으로 님께서 추구하는 사랑이 불 같은 사랑이며, 사랑한다면 그 순간의 열정적인 사랑이 전부라 생각하지만 언제까지나 이런 사랑을 반복해 나갈 수 없는 법이니 나이가 어느 정도 들어 사회적 위치에 서게 되는 30세 이후에는 이런 기본적인 성향을 어느 정도는 눌러 줘야 할 필요가 있겠으며, 안정적인 배우자를 만나야 그나마 편안한 삶을 살아갈 수 있겠습니다. 불나방 같은 사랑은 매혹적일지 모르나 삶을 태워버릴 수 있음을 명심하시기 바랍니다.
님의 애정의 기질

님은 나무(木)의 기운을 가지고 태어나신 분이신지라 불 같은 사랑보다는 일상 생활 같은 담담하면서도 담백한 사랑을 하는 타입이며, 또한 기본적으로 남성적인 경향이 내재되어 있어 언뜻 보기에 보이쉬한 매력을 발산하는 분입니다.


또한 스스로 자신감이 있고 당당하기 때문에 자신을 낮추어 가면서 구애를 한다든지, 상대방의 비위를 맞추면서 연애하는 일은 결코 상상할 수 없는 분이시기도 합니다.


기본적으로 님께서 담백하면서도 온화한 사랑을 추구하시는 분이시긴 하지만 가슴 내면에 아예 사랑의 감정이 없고 질투가 없는 것은 아닙니다. 그러나 질투를 하는 것 자체가 자존심이 허락하지 않기 때문에 그냥 무시하려는 경향이 있어 애인이나 남편이 외도를 한다 해도 결코 울고 불고 난리를 치는 일은 없을 것입니다. 또한 상대에게 의지하기 보다는 스스로 잘 살 수 있다는 자신감이 있으니 남자에게 목을 메는 일은 극히 드물 수 밖에 없겠습니다.
그렇다고 하여 남편과 아내의 신분적 위계를 무시하거나 도덕성이 상실된 언행 따위는 하지 않는 현명함도 지닌 분입니다.


다만, 사랑에 목을 메지 않기 때문에 가벼운 혼외 연애를 즐길 수도 있는 경향이 있으니 이점을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님의 배우자 분은 님과 다른 가치관을 가지고 있을 수 있어 쉽게 결혼이 깨어질 위험도 있으니깐요.이점만 주의하신다면 친구같이, 동지 같은 열정적인 사랑은 아닐지라도 편안하고 포근한 사랑을 유지해 나가실 수 있을 것입니다.

두분의 궁합

남성은 불(火)이요, 여성은 나무(木)으로 목생화의 상생을 이루는 궁합입니다. 남성은 여성의 나무의 기운을 받아 더 활활 타오를 것이며, 그 불빛은 다시 여성에게 밝은 빛을 선사하게 될 것입니다. 즉 남성은 여성의 기운을 받아 대길의 운을 갖게 되며 여성 또한 남성의 열정적인 애정을 받아 푸르고 생기가 되는 나무의 형상이 될 것입니다.


다만 불의 폭발력과 나무의 뻗어나가려는 성질이 만나 간혹 싸움이 크게 번질 수 있으니 싸움이 거새어질 듯 싶으면 잠시 휴전을 하는 방식을 미리 정해두시기 바랍니다.

상세궁합

1. 정신적 궁합

님과 님은 매우 긍정적으로 발전할 수 있는 사람끼리의 만남이라 하겠습니다. 서로가 서로를 도와주며, 또 뒤 받침 해주니 어찌 상생이라 하지 않을 수 있겠으며, 애정을 베풀면 받는 사람 역시 즐거워하며 애정을 다시 보내니 이 어찌 즐거운 만남이라 하지 않을 수 있겠습니까?


님은 님을 만나, 님의 조언과 아끼지 않는 도움으로 인해 만남이 있기 전보다 훨씬 더 발전하게 될 것이며, 사회적인 지위가 탄탄해 질 것입니다. 그러니 결혼에 까지 이른다면 님은 보배를 하나 얻었다 해도 과언이 아닐 것입니다. 그러니 누가 뭐라 해도 님은 님께 감사하며, 깊은 사랑의 마음으로 대해야 할 것입니다. 님께서 님을 무시한다면 단순히 한 사람을 잃는 것이 아니라 미래의 무한한 발전을 버린 꼴이 될 것입니다. 또한 님의 의견을 절대 무시하지 마시고 받아들이시기 바랍니다. 님의 의견은 전부 님께 도움이 되는 말들이랍니다.


또한 님 역시 님의 발전하는 모습 속에서 그 무엇보다 귀한 기쁨과 만족을 느끼게 될 터이니 부모의 마음으로 아끼고 사랑하며, 가르치고 기른다는 생각으로 내조 하셔야 하며, 님께서 일상적인 가정문제나 친척 문제에 신경 쓰지 않도록 해 주셔야 하겠습니다.요새는 ‘남자는 하늘이요, 여자는 땅이다’라는 말이 통용되지 않는 시대인 만큼 가부장적인 사고방식에 집착하지 마시기 바랍니다. 시대가 변하는데, 자신은 옛 것을 고집하고 적응해 나가지 않는다면 도태될 수밖에 없으니 님의 재능을 마음껏 펼칠 수 있도록 돌보아 주시기 바랍니다. 님은 님의 수고와 마음을 절대 가벼이 생각하지 않을 것입니다.


한 사람으로 태어나 누군가에게 도움이 된다는 것은 매우 보람된 일이니 이런 마음가짐으로 관계를 만들어 가신다면 일생동안 발전하게 될 것이며 행복한 삶을 만들어 가실 것입니다.

2. 육체적 궁합

일지로 본 속궁합은 상중하 중 중하에 속하는 궁합이 되겠습니다.
하지만 얼마든지 좋은 궁합으로 발전시킬 여지도 있으니 너무 절망하지 마시기 바랍니다.


님이 진(辰)일생이고, 님은 술(戌)일생으로 같은 토의 기질을 가졌습니다. 이를 비화라 하며 같은 기질을 가진 만큼 비슷한 분위기를 선호하고 같은 체위를 좋아할 가능성이 높겠습니다.


그런데, 두 분이 함께 있으면 의식적으로는 “내가 이래도 되나”라는 의심, 불안감이 생길 수 있으며, 상대를 떠보려 할 수도 있고 두 분 모두 적극적으로 나서지 못하고 소심해져 관계가 아주 더디게 깊어지거나 또는 중간에 인연이 끊어질 가능성도 높겠습니다. 또한 서로가 서로에게 큰 의미를 두지 않는 가벼운 사이로만 생각해 함부로 대하거나 잠자리에서 상대를 배려하지 않는 모습을 보일 수도 있습니다. 또한 비슷한 기질, 대등한 관계인 만큼 지지 않으려는 대립감도 동시에 존재해 잠자리를 가지다가도 다툼을 할 정도로 다툼이 많아지는 특징도 가지고 있고 인연이 깊지 못하니 쉽게 헤어지는 경우도 생길 수 있습니다.
그러니 찰싹 붙는 찰떡 궁합이라 할 수는 없겠습니다.


다만 그런 가벼운 사이로 오랜 시간을 함께 옆에서 보다 보면 그 어느 관계보다도 모든 면에서 친숙해지고 어느 틈엔가 모르게 서로가 서로를 의지해 나가는 모습을 보게 될 수도 있겠습니다. 이를테면 아주 오랫동안 아는 사람, 친구라는 관계로 지내다가 늦은 나이에 결혼에 골인하는 커플이 이런 부류가 되겠습니다. 이 정도의 시간과 상대에 대한 이해가 쌓이게 되면 사실 어느 누구보다도 편안한 관계가 되겠으니 찰떡 궁합까지는 아니더라도 좋은 궁합이라 할 수 있을 것입니다. 좋은 궁합이냐 아니냐는 서로를 이해하고 배려하느냐 아니냐에서 출발하는 법입니다.


비슷한 기질과 대등한 관계를 잘 활용하면 서로 잘 하는 분야의 리드를 맡고 상대는 밀어주면 여러 분야에서 성공과 두각을 보일 수 있고 이는 가정의 안녕과 평화, 성장을 주도하는 요인이 될 것입니다. 다만 그러기 위해서는 많은 시간과 노력, 기다림이 필요하겠습니다.


최고의 궁합으로 가꾸어 가느냐, 그냥 그런 궁합으로 잊혀지느냐는 님과 님의 선택에 달렸습니다. 님과 님은 어떤 선택을 하시겠습니까?

목 록